C3.ai, Microsoft, and Leading Universities Launch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Source= C3.ai, Inc.

C3.ai, Microsoft Corporation, the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 (UIUC), the University of California, Berkeley, Princeton University, the University of Chicago, the Massachusetts Institute of Technology, Carnegie Mellon University, and the National Center for Supercomputing Applications at UIUC announced two major initiatives:

·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C3.ai DTI), a research consortium dedicated to accelerating the application of artificial intelligence to speed the pace of digital transformation in business, government, and society. Jointly managed by UC Berkeley and UIUC, C3.ai DTI will sponsor and fund world-leading scientists in a coordinated effort to advance the digital transformation of business, government, and society.

· C3.ai DTI First Call for Research Proposals: C3.ai DTI invites scholars, developers, and researchers to embrace the challenge of abating COVID-19 and advance the knowledge, science, and technologies for mitigating future pandemics using AI. This is the first in what will be a series of bi-annual calls for Digital Transformation research proposals.

“The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is a consortium of leading scientists, researchers, innovators, and executives from academia and industry, joining forces to accelerate the social and economic benefits of digital transformation,” said Thomas M. Siebel, CEO of C3.ai. “We have the opportunity through public-private partnership to change the course of a global pandemic,” Siebel continued. “I cannot imagine a more important use of AI.”

Immediate Call for Proposals: AI Techniques to Mitigate Pandemic

Topics for Research Awards may include but are not limited to the following:

1. Applying machine learning and other AI methods to mitigate the spread of the COVID-19 pandemic
2. Genome-specific COVID-19 medical protocols, including precision medicine of host responses
3. Biomedical informatics methods for drug design and repurposing
4. Design and sharing of clinical trials for collecting data on medications, therapies, and interventions
5. Modeling, simulation, and prediction for understanding COVID-19 propagation and efficacy of interventions
6. Logistics and optimization analysis for design of public health strategies and interventions
7. Rigorous approaches to designing sampling and testing strategies
8. Data analytics for COVID-19 research harnessing private and sensitive data
9. Improving societal resilience in response to the spread of the COVID-19 pandemic
10. Broader efforts in biomedicine, infectious disease modeling, response logistics and optimization, public health efforts, tools, and methodologies around the containment of rising infectious diseases and response to pandemics, so as to be better prepared for future infectious diseases

The first call for proposals is open now, with a deadline of May 1, 2020. Researchers are invited to learn more about C3.ai DTI and how to submit their proposals for consideration at C3DTI.ai. Selected proposals will be announced by June 1, 2020.

Up to $5.8 million in awards will be funded from this first call, ranging from $100,000 to $500,000 each. In addition to cash awards, C3.ai DTI recipients will be provided with significant cloud computing, supercomputing, data access, and AI software resources and technical support provided by Microsoft and C3.ai. This will include unlimited use of the C3 AI Suite and access to the Microsoft Azure cloud platform and access to the Blue Waters supercomputer at the National Center for Supercomputing Applications (NCSA) at UIUC.

“We are collecting a massive amount of data about MERS, SARS, and now COVID-19,” said Condoleezza Rice, former US Secretary of State. “We have a unique opportunity before us to apply the new sciences of AI and digital transformation to learn from these data how we can better manage these phenomena and avert the worst outcomes for humanity,” Rice continued. “I can think of no work more important and no response more cogent and timely than this important public-private partnership.”

“We’re excited about the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and are happy to join on a shared mission to accelerate research at these eminent research institutions,” said Eric Horvitz, Chief Scientist at Microsoft and C3.ai DTI Advisory Board Member. “As we launch this exciting private-public partnership, we’re enthusiastic about aiming the broader goals of the Institute at urgent challenges with the COVID-19 pandemic, as well as on longer-term research that could help to minimize future pandemics.”

“At UC Berkeley, we are thrilled to help co-lead this important endeavor to establish and advance the science of digital transformation at the nexus of machine learning, IoT, and cloud computing,” said Carol Christ, Chancellor, UC Berkeley. “We believe this Institute has the potential to make tremendous contributions by including ethics, new business models, and public policy to the technologies for transforming societal scale systems globally.”

“The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with its vision of cross-institutional and multi-disciplinary collaboration, represents an exciting model to help accelerate innovation in this important new field of study,” said Robert J. Jones, Chancellor of the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 “At this time of a global health crisis, the Institute’s initial research focus will be on applying AI to mitigate the COVID-19 pandemic and to learn from it how to protect the world from future pandemics. C3.ai DTI is an important addition to the world’s fight against this disease and a powerful new resource in developing solutions to all societal challenges.”

“Together with the other 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partners, we look forward to creating a powerful ecosystem of scholars and educators committed to applying 21st century technologies to the benefit of all,” said Chris Eisgruber, President of Princeton University. “This public-private partnership with innovators like C3.ai and Microsoft, providing support to world-class researchers across a range of disciplines, promises to bring rapid innovation to an exciting new frontier.”

“By strongly supporting multidisciplinary research and multi-institution projects, the C3.ai DTI represents a new avenue to develop breakthrough scientific results with a positive impact on society at a time of great need,” said Robert Zimmer, President of the University of Chicago. “I’m very pleased that the University of Chicago is part of this formidable collaboration between academia and industry to lead crucial innovation with great purpose and urgency.”

“The vision of C3.ai DTI is driven by the recognition of digital transformation as both a science as well as a scientific imperative for this pivotal time, applicable to every sector of our economy across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including in healthcare, education, and public health,” said Farnam Jahanian, President of Carnegie Mellon University. “We are excited to participate in building out the Institute’s structure, program and further alliances. This is just the beginning of an ambitious journey that can have enormous positive impact on the world.”

“At MIT, we share the commitment of C3.ai DTI to advancing the frontiers of AI, cybersecurity and related fields while building into every inquiry a deep concern for ethics, privacy, equity and the public interest,” said Rafael Reif, President of the Massachusetts Institute of Technology. “At this moment of national emergency, we are proud to be part of this intensive effort to apply these sophisticated tools to better analyze the COVID-19 epidemic and devise effective ways to stop it. We look forward to accelerating this work both by collaborating with the companies and institutions in the initiative, and by drawing on the frontline experience and clinical data of our colleagues in Boston’s world-class hospitals.”

C3.ai,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Corporation), 어바나 샴페인 일리노이 대학교(UIUC), 캘리포니아 대학교 버클리(UC 버클리), 프린스턴 대학교, 시카고 대학교, 매사추세츠 공과대학교, 카네기멜론 대학교, UIUC 국립 수퍼컴퓨팅 애플리케이션 센터(National Center for Supercomputing Applications at UIUC)가 2건의 대형 이니셔티브를 발표했다.

· C3.ai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인스티튜트(C3.ai Digital Transformation Institute, 약칭 C3.ai DTI)는 기업, 정부, 사회의 디지털 혁신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인공 지능의 응용을 가속화하는 데 주력하는 연구 컨소시엄이다. UC 버클리와 UIUC가 공동 운영하게 될C3.ai DTI는 기업, 정부, 사회의 디지털 혁신을 진전시키기 위한 공동의 노력으로 세계적 과학자를 후원하고 연구 자금을 지원하게 된다.
· C3.ai DTI 첫 연구 공모: C3.ai DTI는 학자, 개발자, 연구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를 둔화시키기 위한 연구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향후 팬데믹(전염병의 세계 대유행)을 완화하기 위한 지식, 과학, 기술 발전 연구를 제안했다. 연구소는 이를 시작으로 매년 두 차례 디지털 혁신 연구 제안을 공모할 계획이다.

토마스 M 시벨(Thomas M. Siebel) C3.ai 최고경영자(CEO)는 “C3.ai DTI는 선도적 과학자, 연구원, 혁신가, 학교 및 업계 고위 관계자의 컨소시엄으로 디지털 혁신이 가져다 줄 사회적 경제적 효용을 가속화하기 위해 힘을 모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민관 협력을 통해 전 세계 팬데믹의 방향을 돌릴 수 있다”며 “AI 활용에 이보다 중요한 일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즉각적인 연구 제안 공모: 팬데믹 완화를 위한 AI 기술

리서치 어워드 주제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해당될 수 있으나 여기에 국한되지 않는다.

1. 코로나19 팬데믹 확산을 둔화시키기 위한 머신 러닝(ML)과 기타 AI 방법 적용
2. 숙주 반응의 정밀 의학을 포함한 게놈 특이적 코로나19 의료 프로토콜
3. 약물 설계 및 용도변경을 위한 바이오메디컬 인포매틱스 방법
4. 약물, 치료, 중재 데이터 수집을 위한 임상시험 설계 및 공유
5. 코로나19 확산과 중재 효능을 이해하기 위한 모델링, 시뮬레이션 및 예측
6. 공중 보건 전략과 중재 설계를 위한 물류 및 최적화 분석
7. 검체 채집 및 검사 전략 설계에 대한 엄격한 접근 방식
8. 개인 정보와 민감 정보를 이용한 코로나19 연구용 데이터 분석
9. 코로나19 팬데믹 확산에 대응하는 사회적 회복력 증진
10. 미래 전염병 대비를 개선하기 위해 증가하는 전염병 억제 및 팬데믹 대처와 연관된 생물의학, 감염성 질환 모델링, 대응 물류 및 최적화, 공중 보건 노력, 도구, 방법론 분야의 광범위한 노력

현재 제1회 연구 제안 접수를 받고 있으며 신청 마감은 2020년 5월 1일이다. 웹사이트(C3DTI.ai)에서 연구소에 대한 정보와 연구 제안서 제출 방법을 보다 자세하게 살펴볼 수 있다. 당선된 제안은 2020년 6월 1일까지 발표될 예정이다.

제1회 공모에서 선정된 연구에 대해서는 각 10만~50만 달러까지 최대 580만달러의 상금이 지원될 예정이다. 당선자는 상금 외에도 마이크로소프트와 C3.ai가 제공하는 클라우드 컴퓨팅, 수퍼 컴퓨팅, 데이터 액세스, AI 소프트웨어 자원 및 기술 지원도 받게 된다. 여기에는 ‘C3 AI 스위트’의 무제한 사용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icrosoft Azure) 클라우드 플랫폼 액세스, UIUC 국립 수퍼컴퓨팅 애플리케이션 센터(NCSA)의 블루 워터스(Blue Waters) 수퍼 컴퓨터 액세스가 포함돼 있다.

콘돌리자 라이스(Condoleezza Rice) 전 미국 국무부 장관은 “우리는 메르스, 사스에 이어 코로나19와 관련된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라이스 전 장관은 “이들 데이터에 새로운 AI 과학과 디지털 혁신을 적용해 현상을 보다 효과적으로 다룰 방법과 인류를 위해 최악의 결과를 피할 방법을 학습할 특별한 기회를 갖게 됐다”며 “이 중요한 공공-민간 파트너십은 현 시국에 가장 중요한 노력이자 가장 강력하고 시기 적절한 대응”이라고 강조했다.

에릭 호르비츠(Eric Horvitz) 마이크로소프트 최고 과학자 겸 C3.ai DTI 자문이사회 이사는 “C3.ai DTI 설립에 기대가 크다”며 “걸출한 연구 기관들과 더불어 연구를 가속화하는 공동의 사명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그는 “흥미진진한 공공-민간 파트너십이 출범한 가운데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시급한 과제와 향후 팬데믹을 최소화할 장기 연구를 위한 광범위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열정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

캐롤 크라이스트(Carol Christ) UC버클리 총장은 “머신 러닝, IoT, 클라우드 컴퓨팅의 연결점에서 디지털 혁신의 과학을 확립하고 발전시키려는 중요한 노력을 함께 이끌게 돼 기대가 크다”며 “이 연구소가 윤리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전 세계 사회 규모의 시스템을 변혁할 기술에 대한 공공 정책을 포함시킴으로써 사회에 크게 기여할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로버트 J 존스(Robert J. Jones) 어바나 샴페인 일리노이 대학교 총장은 “C3.ai DTI는 다기관, 다학제 협업에 대한 비전을 바탕으로 중요하고 새로운 연구 분야에서 혁신을 가속화할 흥미로운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고 평했다. 그는 “세계적 보건 위기 속에 이 연구소는 AI를 코로나19 팬데믹 완화에 적용해 향후 팬데믹으로부터 세계를 호할 방법을 학습하는 연구에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C3.ai DTI는 코로나19에 맞서는 세계에 중요한 동력을 보탤 것이며 모든 사회적 도전에 대한 해법을 개발할 막강한 새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크리스 아이즈그루버(Chris Eisgruber) 프린스턴 대학교 총장은 “C3 ai DTI의 다른 파트너들과 함께 21세기 기술을 모두에게 도움이 되도록 적용하고자 노력하는 막강한 학자와 교육자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C3.ai나 마이크로소프트와 같은 혁신 기업과 공공-민간 파트너십을 체결해 다양한 분야의 세계적 연구자를 지원함으로써 새롭고 흥미로운 영역에 발 빠른 혁신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로버트 짐머(Robert Zimmer) 시카고 대학교 총장은 “다학제 연구와 다기관 프로젝트를 지원함으로써 C3.ai DTI는 도움이 절실한 이 시기에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획기적인 과학적 돌파구를 찾아내는 새로운 길을 제시한다”고 평했다. 이어 “시카고 대학교가 막강한 산학 협력의 일원으로 참여해 위대한 목적과 긴급한 필요를 위한 중요 혁신을 주도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파르남 자하니안(Farnam Jahanian) 카네기멜론 대학교 총장은 “C3.ai DTI의 비전은 이 중요한 시기에 디지털 혁신이 의료, 교육, 공중보건을 비롯해 공공과 민간 부문을 망라한 경제의 모든 분야에 적용될 수 있는 과학과 과학의 필수요소라는 인식에 기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연구소 구조와 프로그램, 미래 연합 설계에 참여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이는 전 세계에 막대한 긍정적 영향을 미칠 야심찬 여정의 첫 발”이라고 강조했다.

라파엘 라이프(Rafael Reif) MIT 총장은 “MIT는 AI와 사이버 보안, 관련 분야의 지평을 확장하는 동시에 모든 연구에 윤리, 개인정보 보호, 공익을 깊이 있게 고려하려는 노력을 공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국가적 비상 시국에 고도의 툴을 적용해 코로나19 전염병을 더 깊이 있게 분석하고 바이러스를 근절할 효과적 방법을 고안하기 위한 집중적 노력에 참여하게 돼 자랑스럽다”며 “이니셔티브에 함께 하는 기업 및 기관과 협력하고 세계적 수준의 보스톤 병원에서 근무하는 우리 동료들의 일선 경험과 임상 데이터를 활용해 연구에 박차를 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Copyright © Blocksta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