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피엠지, 비마이프렌즈와 파트너십 체결

비피엠지, 케이민트와 젬허브 플랫폼 서비스하는 블록체인 기술 기업
글로벌 팬덤 비즈니스 스타트업인 비마이프렌즈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케이민트 지갑 연동 및 NFT 공동 사업 진행 예정

블록체인 기술 기업 비피엠지(BPMG, 대표 차지훈)가 글로벌 팬덤 비즈니스 스타트업 비마이프렌즈(대표: 서우석,이기영)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비피엠지는 올인원 멀티체인 지갑인 케이민트와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젬허브를 서비스하는 회사로 누구나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종합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 서비스하고 있다. 앞선 기술력으로 아이티센, 메가존, 효성 갤럭시아 메타버스 등의 파트너들과 함께 누구나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비마이프렌즈는 전 세계 크리에이터 및 기업 브랜드가 팬들과 긴밀히 소통하고 창의성을 발휘하며,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돕는 제품 및 서비스를 개발한다. 대표적인 웹 기반 SaaS 솔루션 ‘비스테이지(b.stage)’를 통해 크리에이터가 팬덤 비즈니스를 영위할 수 있도록 필요한 모든 기술 및 멤버십·콘텐츠·커머스·커뮤니티 서비스를 올인원으로 제공하고 있다. 특히 Web3.0 기술을 비스테이지 솔루션에 적극 접목해, 사용자가 보유한 디지털 지갑으로 비스테이지 로그인을 지원하거나 NFT·국내외 소셜 토큰을 바탕으로 멤버십을 제어하는 등, 한 층 고도화된 팬덤 비즈니스 운영 기술 또한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서로의 기술력 및 각자의 비즈니스 영역인 게임과 팬덤 비즈니스 관련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상호 비즈니스의 확장 가능성에 주목하고,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비마이프렌즈의 서비스에 케이민트 멀티체인 지갑 연결을 진행하는 한편 NFT 기술 연계를 통한 크리에이터 NFT 기획⋅제작⋅판매 및 이용자 간 거래 지원 사업 등 생태계 고도화를 위한 다양한 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비피엠지 차지훈 대표는 “비마이프렌즈와의 협업을 통해 케이민트 지갑의 활용도를 높이고 NFT 거래 지원 등 다양한 시도를 함께 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 및 서비스와 연계해 플랫폼의 활용도와 가치를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우석 비마이프렌즈 공동대표는 “비마이프렌즈는 모든 분야의 크리에이터와 브랜드가 팬덤 비즈니스를 자유롭게 영위할 수 있는 솔루션 기반 서비스와, 그에 기반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며 “앞선 기술력을 보유한 비피엠지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 브랜드, IP 홀더 등을 위한 팬덤 비즈니스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서비스 개발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Blocksta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