틱톡, 온·오프라인 잇는 신개념 챌린지로 코로나19 극복 나선다

출처=틱톡

짧아서 확실한 행복, 틱톡(TikTok)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잇는 신개념 챌린지를 통해 코로나19 극복 활동을 이어간다.

앞서 틱톡은 코로나19 예방 및 대처 방법의 대중화를 위해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법’, ‘#손씻기챌린지’ 등의 챌린지를 진행하고, ‘#힘내라대한민국’ 챌린지로 가라앉은 사회적 분위기에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 바 있다. 아울러 세계보건기구(WHO)와 손잡고 코로나19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함으로써 허위 정보를 바로잡고 안전 체계를 다지는 데 힘쓰기도 했다.

이번 챌린지 응원의 대상은 사회 곳곳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쓰고 있는 의료진 및 택배 기사님들이다.

사용자들이 틱톡 앱에서 진행되는 ‘#택배기사님힘내세요’와 ‘#힘내세요의료진’ 챌린지를 통해 이들에게 응원 메시지 영상을 보내면, 참여 횟수에 따라 즉석밥, 생수 등 실생활 필수 품목들이 필요 현장에 기부되는 방식이다. 이번 챌린지는 첫날부터 기안84, 마마무 휘인 등이 응원 영상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으며, 이외에도 많은 사용자가 응원 메시지를 보내와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이번 챌린지가 앞선 챌린지와 다른 점은 온라인의 응원이 오프라인 지원으로 연결된다는 것이다. 이전 챌린지들은 ‘코로나19 극복’이라는 목적은 같았지만, 콘텐츠를 바탕으로 한 영향력 전파에 무게를 뒀다. 틱톡은 <#택배기사님힘내세요>, <#힘내세요의료진> 챌린지의 효과적인 지원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하기로 했다.

틱톡은 ‘#택배기사님힘내세요’, ‘#힘내세요의료진’ 챌린지가 앱 사용자들에게 긍정적인 동기를 부여하고, 단순한 지원을 넘어 국민들의 따뜻한 마음을 담아 전달하는 의미 있는 챌린지가 될 것이라 확신하고 있다.

한편 틱톡은 코로나19 극복과 관련해 앱 안팎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앱 내에서는 정부 기관 및 비정부 기구(NGO)에 대한 무료 광고를 지원해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정확한 정보의 확산을 돕는 중이며, 곧 우리나라에서도 정부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는 정식 프로그램을 론칭할 계획이다.

또한 앱 밖에서는 대한적십자사에 마스크 10만 장을 전달하고, WHO의 연대 대응 기금에도 상당 금액을 기부하는 등 코로나19 극복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틱톡 개요

틱톡(TikTok)은 쇼트 모바일 비디오의 궁극적인 목적지가 되는 것을 지향하며, 창의력을 고취시키고 즐거움을 주는 것이 미션이다. 틱톡은 LA, 뉴욕, 런던, 파리, 베를린, 두바이, 뭄바이, 싱가포르, 자카르타, 서울 그리고 도쿄에 글로벌 오피스를 두고 있다.

Copyright © Blocksta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