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생활고+전처 갈등에 극단적 선택 시도 “생명 지장 없어”

출처=SBS

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김동성(41)이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28일 확인됐다.

김씨는 지난 27일 오후 3시 30분께 경기 용인시 자택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한 채 발견돼 119 구급대원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당시 김씨는 의식이 있던 상태로, 현재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copyright © Blocksta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