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여성 살해 유기한 70대 구속 “도주 우려” 지인살해…

출처=전북경찰청

지인을 살해하고 시신을 전북 익산시 미륵산에 유기한 혐의로 체포된 70대가 구속됐다.

주지법 군산지원은 9일 지인을 살해하고 시신을 야산에 유기한 혐의(살인 및 사체유기)를 받는 A(72)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도망할 우려가 있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A씨는 지난 2∼6일 B(73·여)씨를 주거지에서 때려 숨지게 한 뒤 전북 익산 미륵산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의 시신은 낙옆에 덮여있었고 등산객이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은 B씨의 휴대전화 통화기록 등을 토대로 A씨를 지난 7일 긴급 체포했다.

A씨는 폭행과 시신 유기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살인 혐의는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여성이 먼저 때려 똑같이 때렸지만, 죽음에 이를 만큼 심하게 폭행하진 않았다”면서 “자고 일어나보니 갑자기 사망해 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집한 증거 등을 토대로 범행이 인정된다고 보고 피의자를 검찰에 송치했다”고 말했다.

copyright © Blocksta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