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한 엄마…남편 도박 빚에 아들 둘 살해 처참…

출처=SBS

한 40대 여성이 남편의 도박 빚으로 불화가 쌓여 별거하다 이달 5일 밤 주거지인 금천구 시흥동 다세대주택에서 초등학생 아들 2명의 목을 졸라 잇따라 살해한 혐의를 받았다.

A씨는 남편의 월급으로 자녀를 양육하다 이자가 연체돼 집까지 압류당했고 남편과 연락도 닿지 않자 불안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서 A 씨는 “아이들과 거리로 나앉을 생각을 하니 비참해 아이들을 살해한 뒤 따라 죽으려고 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A 씨는 실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으나 실패했다.

그는 남편을 찾아가 자녀들을 살해한 사실을 터렁놓고 남편과 함께 어제 오후 4시 40분쯤 거울 금천경찰서를 방문해 자수했다.

경찰은 A씨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했고 오후 중으로 A 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